UTC+09:00,2021년 09월 24일 금요일
|
简体中文
|

홍남기 "가상자산 과세형평성 문제 심각…내년 과세 불가피"

17:43 2021년 09월 15일 수요일
뉴스1에 따르면 15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경제 분야 대정부질문에서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5일 "가상자산 과세형평성 문제가 심각한만큼, 내년부터 과세하는 것이 불가피하다"고 말했다. 그는 "가상자산 과세 방침은 이미 지난해 정기국회에서 여야와 정부가 머리를 맞대면서 입법 조치가 끝났다"면서 "가상자산과 관련된 시장 규모는 거의 코스피시장에 맞먹을 정도로 커졌지만, 전혀 과세를 하지 않아 형평성 문제가 심각하다고 생각된다"고 말했다. 이어 "그동안은 가상계좌에 대한 개인 소득 파악이 거의 불가능해서 과세가 안 됐다"면서 "하지만 지난해 국회에서 특금법을 개정하면서 이제는 거래소별로 과세가 이뤄질 수 있는 기반도 갖춰진만큼, 그를 토대로 내년부터 과세를 하려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원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