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TC+09:00,2019년 11월 19일 화요일
|
한국어
|

비탈릭 부테린 “프라이버시 없인 진정한 기술 진보 어려워”

12:50 2019년 09월 30일 월요일
30일 그랜드인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개최한 코리아 블록체인 위크(KBW 2019) 메인행사 디파인(D.FINE) 컨퍼런스 중 CNBC 암호화폐 프로그램 진행자 랜 노이너 주재로 진행된 토론에서 이더리움 창시자 비탈릭 부테린이 “프라이버시는 기존 사회에서도 매우 중요한 이슈로, 최근에는 암호화폐 업계에서도 (익명성 코인 상장 폐지 등) 이슈가 되고 있다. 프라이버시가 없다면 개인은 진정한 자유를 느낄 수 없고 모두가 행복할 수 있는 기술 진보를 추구할 수 없다. 현재 많은 프로젝트가 프라이버시 관련 실험을 하고 있다. 성공 여부는 단언할 수 없지만 이러한 시도 자체만으로도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토론에 참여한 튜링상 수상 컴퓨터 과학자이자 블록체인 트릴레마 솔루션 플랫폼 알고랜드 창시자 실비오 미칼리(Silvio Micali)는 “금융은 중앙화가 심각했던 대표적인 전통 산업 중 하나다. 신뢰 강화를 위해 고용한 제 3자에 대한 시간적, 비용적 부담도 컸다. 블록체인은 이 같은 문제를 해결해줄 수 있다. 블록체인 기술이 중장기 측면에서 발전되어야 하는 이유다. 결제 분야 블록체인 활용은 첫 시작에 불과하다. 향후 다양한 분야 내 실질적 활용이 본격화될 것이다. 얼리어답터가 최후의 승자가 될 것이다”고 전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