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TC+09:00,2019년 10월 19일 토요일
|
한국어
|

외신 "LTC 재단, 수입 난황...자금난 지속"

02:59 2019년 10월 11일 금요일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트러스트노드에 따르면, 라이트코인(LTC) 재단의 수입 상황이 대폭으로 줄어들게 되면서 자금난이 지속되고 있다. 지난해 100만 달러 규모의 수입이 올해 마이너스 7만으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비용 측면에서는 인건비가 137,000 달러, 마케팅 비용이 36,000 달러, 법률 수수료가 24,500 달러, 광고비로는 4,500 달러가 소요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8월, LTC 창시자 찰리 리는 "지난 2017년부터 지금까지 해당 재단에 운영 비용의 약 80%를 기부해왔다"며 "해당 재단이 자생력을 갖출 때까지 자금을 지원할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코인마켓캡 기준, LTC는 현재 3.00% 내린 57.74 달러에 거래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