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TC+09:00,2021년 10월 23일 토요일
|
한국어
|

외신 "바이든, 재무부 차관에 암호화폐 지지자 '개리 겐슬러' 낙점"

09:11 2020년 11월 26일 목요일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데스크가 미국 경제 전문 방송채널 CNBC의 보도를 인용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재무부 차관 자리에 전 상품선물거래위원회(CFTC) 위원장을 낙점했다"고 26일 보도했다. 개리 겐슬러 전 CFTC 위원장은 앞서 2018년 암호화폐 산업에 대해 "나는 낙관주의자다. 암호화폐 기술이 성공하길 바란다. 암호화폐 기술은 본질적으로 기존 금융 시스템을 강화할 수 있는 신기술"이라고 말한 바 있다. 또 겐슬러는 투자은행 골드만삭스 출신으로 미국 상품선물거래위원회(CFTC) 위원장을 지낸 인물이다. 오바마 행정부 당시 금융규제 강화와 소비자금융보호국 설립 등을 골자로 하는 도드-프랭크법 시행을 누구보다 적극적으로 밀어붙여 현재 월가가 가장 꺼리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