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TC+09:00,2021년 08월 04일 수요일
|
한국어
|

KB국민은행, 국내 은행 최초 암호화폐 커스터디 시장 진출

14:33 2020년 11월 26일 목요일
KB국민은행이 국내 은행 최초로 암호화폐 등 디지털자산 수탁 시장에 진출했다. 국민은행은 26일 보도자료를 통해 디지털자산 관리기업인 한국디지털에셋(KOrea Digital Asset, KODA)을 설립했다고 밝혔다. KB국민은행, 해치랩스, 해시드가 투자한 합작법인이다. 법인은 KODA에서 비트코인 구매, 판매가 가능해진다. 법인이 국민은행 계좌의 원화를 KODA로 송금하면, KODA가 장외거래(OTC)를 통해 비트코인을 구매한 후 수탁해주는 구조다. 취급하는 암호화폐도 비트코인에서 향후 이더리움 등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법인의 암호화폐 투자에 장벽으로 작용했던 회계, 세무 문제도 해결해준다는 방침이다. KODA 측은 "나아가 가상자산의 예치, 대출, 결제 시장으로까지 확장하여 디지털자산 시장의 은행으로 발전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