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TC+09:00,2021년 01월 16일 토요일
|
简体中文
|

유럽 메이저 부동산 그룹, 스텔라 블록체인에서 채권 발행...2400만 달러 규모

19:55 2021년 01월 14일 목요일
유럽 메이저 부동산 그룹이 스텔라(XLM) 블록체인에서 2400만 달러 규모의 채권을 발행한다고 코인텔레그래프가 보도했다. 독일 기반 부동산 기업 보노비아(Vonovia)는 최근 스텔라 블록체인을 이용해 2000만 유로 규모의 채권을 발행했다고 13일 밝혔다. 토큰은 온라인 마켓 서비스 퍼스트와이어를 통해 발행된다. 채권의 만기는 3년이다. 보노비아의 채권 디지털화는 독일 정부가 2020년 디지털 증권 발행을 합법화한 이후 본격적으로 추진됐다. 지난해 12월 독일 정부는 증권 거래 증명서 발급 요건을 페지, 디지털 증권 발행의 발판을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이에 대해 보노비아 측은 "블록체인 기반의 채권 디지털화를 통해 더 빠르고, 쉽고, 저렴하게 자금을 조달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앞서 우크라이나 정부가 스텔라 재단과 CBDC 발행을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한 바 있다. XLM은 현재 코인마켓캡 기준 3.04% 오른 0.2969 달러에 거래되고 있다.